발전하는 안동과학대학교 관련 소식입니다.

게시물 내용
안동과학대학교, ‘2019 U리그’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와의 홈경기에서 1:0 승리! 홈경기 4연승 달성!!



안동과학대학교, ‘2019 U리그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와의

 

홈경기에서 1:0으로 승리하며, 홈경기 4연승 달성!



 517() 15:00 안동과학대학교 홈구장에서 열린 ‘2019 U리그’8권역(대구, 경북, 충북) 8ROUND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와의 홈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두며, 홈경기 4연승을 달성했다.

    

 안동과학대학교 축구부 선발 라인업

FW 강정호, 윤영우, 황대연

MF 여규원, 이윤혁, 김연수

DF 임효철, 허윤환, 박민기, 이승희

GK 김상재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를 상대하여 공격적인 4-3-3 포메이션을 가지고 나온 안동과학대학교는 수비라인을 하프라인까지 끌어올린 뒤 전방에서의 강한 압박을 통해 이른 시간부터 득점에 대한 의지를 보였다. 이에 맞서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도 같은 4-3-3 포메이션이지만 수비에 중점을 두며 안동과학대학교의 공세에 대응하였다

    

 양팀이 중원에서 치열한 볼다툼을 펼치던 전반 24분 김연수(3학년)가 페널티박스 앞에서 파울을 얻어내 절호의 득점 찬스를 맞은 안동과학대학교는 강정호(3학년)가 키커로 나섰지만 상대 수비수의 머리에 맞아 굴절되며 아쉽게 찬스가 무산되었다.

    

 의도한대로 경기가 쉽게 풀리지 않자 안동과학대학교는 전반28분 정도협(2학년)을 중앙 수비수로 투입하고 박민기(3학년)를 포워드로 배치시켜 제공권 싸움에서 우위를 점하여 다른 루트로 득점을 시도하였다. 흐름을 이어 맹공을 펼치던 안동과학대학교는 전반 38분 침투하는 황대연(3학년)을 보고 여규원(3학년)이 스루패스로 연결하여 골키퍼와 11 찬스를 맞이하였지만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 수비수가 황대연(3학년)의 슈팅을 골라인 앞에서 걷어내며 아쉽게 득점으로 연결되지는 못하였다.


 전반전 득점을 위해 안동과학대학교는 전반 41분 미드필더 윤주훈(2학년)을 교체 투입하여 더욱 활발히 공격을 펼쳤지만 안동과학대학교의 공세를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가 잘 막아내면서 0:0 득점 없이 전반전은 마무리되었다.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신민혁(3학년)과 강민승(1학년)을 교체 투입하여 공격진에 변화를 준 안동과학대학교는 사이드 플레이와 강한 압박을 통해 더욱 거세게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를 밀어붙혔다.

    

 안동과학대학교의 흐름이 이어지던 후반 7분 강민승(1학년)의 사이드 돌파 후 크로스가 신민혁(3학년)의 발밑에 정확히 연결되어 또다시 골키퍼와 11 찬스를 맞았다. 하지만 상대 골키퍼의 선방으로 아쉽게 골로 연결되지는 못하였다. 이후에도 흐름을 놓치지 않고 쉴틈 없이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의 골문을 위협한 안동과학대학교는 찬스들이 아쉽게 계속 무산되며 골로 연결되지 않았다.

    

 득점이 터지지 않자 후반 70분 안동과학대학교는 김승희(1학년)를 미드필더로 투입시키며 미드필더진의 기동성을 보강하여 지친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를 상대로 더욱 맹공을 퍼부었다계속되는 공격에도 불구하고 번번히 찬스들이 아쉽게 무산되며 경기는 정규시간 90분을 지나던 와중 후반 90(+1) 추가시간에 허윤환(3학년)이 왼쪽 사이드에서 인터셉트한 뒤 올린 크로스를 신민혁(3학년)이 침착하게 컨트롤 후 때린 슈팅이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의 골키퍼의 손을 맞고 그대로 골망을 흔들며 득점에 성공하였다.

    

 추가시간에 득점에 성공하며 리드를 가져온 안동과학대학교는 남은 추가시간동안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의 공격을 잘 막아내며 1:0 승리를 거두었다. 



※ 안동과학대학교, ‘2019 U리그’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와의 홈경기에서 

   1:0으로 승리하며, 홈경기 4연승 달성!

 - 페이스북 바로가기: https://www.facebook.com/andongscience




안동과학대학교 VS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

경기 현장으로 GO! GO! GO!

 

 

'2019 U-LEAGUE'


대학 선수들의 열정과 패기가 넘치는 리그!

 

U리그는 대학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과 공부하는 선수 육성, 캠퍼스내 축구붐 조성을 위해 만들어진 대학 축구대회다. 
명칭은 대학교를 뜻하는 영문 ‘University’의 첫 글자 ‘U’를 따서 만들었다. U리그 출범 이전까지 대학축구는 1년에 3~4차례씩 지방에서 산발적으로 펼쳐지는 토너먼트 대회를 통해 유지되어 왔다.


■ 안동과학대학교 축구부 선발 라인업

FW 강정호, 윤영우, 황대연

MF 여규원, 이윤혁, 김연수

DF 임효철, 허윤환,박민기, 이승희

GK 김상재




■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 축구부 선발 라인업

FW 박상욱, 이근우, 장도식

MF 이상훈, 박영진

DF 이승현, 이진성, 조철환, 우대희, 신승현

GK 한경찬




■ 경기시작 전 안동과학대학교 권상용 총장님 격려!!

 

 

■ 안동과학대학교 vs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 경기 준비!



 

■ 안동과학대학교 vs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 경기 시작!!!








 

4-3-3 포메이션을 가지고 나온 안동과학대학교는 수비라인을 하프라인까지


끌어올리며 초반부터 득점에 대한 의지를 보였다. 이에 맞서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도


같은 4-3-3 포메이션으로 맞대응하며, 수비에 중점을 두며 대응을 하였다.


서로 치열한 볼다툼을 펼치던 전반 24분 안동과학대학교 김연수(3학년)가 

 

페널티박스 앞에서 파울을 얻어내며 득점 찬스를 맞았지만 상대 수비수의

 

머리에 맞아 굴절되며 아쉽게 무산되고 말았다.

 




 

안동과학대학교는 전반 28분 정도협(2학년)을 중앙 수비수로 투입하고

 

박민기(3학년)를 포워드로 배치시키며, 제공권 싸움에서 우위를 가져오게 된다.

 

맹공을 펼치던 안동과학대학교는 전반 38분 침투하는 황대연(3학년)을 보고

 

여규원(3학년)이 스루패스로 연결하여 골키퍼와 1:1 찬스를 맞았지만

 

충북순복음총회신학교 수비수가 황대연(3학년)의 슈팅을 골라인 앞에서 걷어내며,

 

아쉽게 득점으로 연결되지 못했다.

 






 

안동과학대학교는 전반 41분 미드필더 윤주훈(2학년)을 교체 투입하여 

 

더욱 활발하게 공격을 펼쳤지만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가 

 

잘 막아내면서 0:0 득점없이 전반전이 마무리 되었다.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신민혁(3학년)과 강민승(1학년)을 교체 투입하며 공격진에

 

변화를 준 안동과학대학교는 사이드 플레이와 강한 압박을 통해 더욱 거세게

 

충북순복음총회신학교를 밀어 붙혔다. 후반 7분 강민승(1학년)의 사이드 돌파 후 

 

크로스가 신민혁(3학년)의 발밑에 정확히 연결되어 또 다시 골키퍼와 

 

1:1 찬스를 맞았지만 골키퍼의 선방으로 골로 연결되지 못하였다. 

 










계속되는 공격에도 찬스들이 번번히 아쉽게 무산되며 경기는 정규시간 90분을

 

지나던 와중 후반 90분(+1) 추가시간에 허윤환(3학년)이 왼쪽 사이드에서 인터셉트 한 뒤

 

올린 크로스를 신민혁(3학년)이 침착하게 컨트롤 후 때린 슈팅이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

 

골키퍼에 손에 맞고 그대로 골망을 흔들며 득점에 성공하였다.

 

남은 추가시간 동안 충북순복음총회신대학교의 공격을 잘 막아내어 1:0 승리를 거두며,

 

안동과학대학교는 홈경기 4연승을 달성하였다.

 

----------------------------------------------------------------

 

안동과학대학교는 2019년 5월 24일(금) 15:00 가창체육공원에서 

 

수성대학교와의 원정경기를 앞두고 있습니다.

 

안동과학대학교 축구부의 승리를 기원하여 

 

재학생, 교직원 여러분들의 많은 성원을 바랍니다.^^

 

  • 이전글
    안동과학대학교, ‘2019 U리그’ 대구대학교와의 원정경기에서 아쉬운 1:1 무승부!
  • 다음글 안동과학대학교, 제53회 '함백체육대회' 개최! 재학생 화합의 장 열어~

알림존

  • 안동과학대학교, 교육부 '대학기본역량진단 예비 자율개선대학' 선정!
  • 안동과학대학교 '특성화 전문대학' 육성사업 선정!
  • 선도전문대학 육성사업 선정
  • 안동과학대학교 간호학과 겸ㆍ초빙 교수님을 모십니다.